與, 내년 2월 베이징 정상회담 띄우고…靑은 “아직은 너무 먼 미래”



여권 일각에서 내년 2월 베이징 겨울올림픽을 계기로 남북 정상이 만나는 시나리오가 거론되고 있다. 그러나 청와대는 “거쳐야 할 단계가 많다”며 조심스런 반응이다. 북한이 남북 통…
기사 더보기


스포츠 해외축구중계 한번 둘러보기 ◀ Clcik


추천 기사 글